레드포드 윌리암스 교수의 분노(화)를 잘 다루는 법


레드포드 윌리암스 교수의 분노(화)를 잘 다루는 법


우선 화가 날 때는

그 상황의 사실들을 올바르게 파악하라.

‘무슨 일이 있었던 거지?

그래, 그 사람은 날 모욕하려던 게 아니라,

내가 이러이러한 것을 원하는 게 바보 같다고 말하고 싶었던 거야.’

라는 식으로 정확한 사실을 판단한다.

그런 다음에 자기 자신에게

중요성, 정당성, 변경, 가치에 대한 네 가지 질문을 던진다.


         듀크대 의대교수. Anger Kills의 저자.



1. 중요성의 문제

‘이것이 나에게 중요한 일인가?’하고 질문해 보고

사소한 문제라면 그냥 흘려버려라.



2. 정당성의 문제

‘내 분노와 생각과 느낌들이 적절한 것인가?’하고 질문한다.

현재 상황의 사실들을 놓고 볼 때,

이성적인 사람들이 지금 나와 같은 기분을 경험할까에 대해 자문하고

그렇지 않다면 자기 반응을 수정하라는 것이다.



3. 변경의 문제


세 번째는 변경의 문제다.

‘지금 상황이 바뀔 수 있는 것인가?’,

‘내가 어떤 행동을 함으로써 이 상황을 바꾸고

괜찮게 만들 수 있는 것인가?’라고 질문한다.

만약 교통 체증이라면 체증이 풀리기를 기다리는 것 외에

내가 그 상황을 바꿀 수 있는 방법은 없다.

그러나 내가 이런 걸 원하는데

누군가 바보 같다고 말했다면

그런 말을 하지 말라고 말할 수는 있다.

내가 무엇인가 할 수 있다는 것이다.



4. 가치의 문제

‘중요한 일이고, 자기 분노가 적절한 것이며

상황이 바뀔 수 있는 것이라고 할 때,

그 상황에서 행동을 취할만한

가치가 있는 것인가?’를 질문하는 것이다.



이들 네 가지 가운데 무엇 하나라도

‘아니다’라는 대답을 얻었다면 자신의 반응을 수정해야만 한다.

자기 관심을 다른 데로 돌리고 좀 더 즐거운 생각을 할 필요가 있다.

잘 되지 않고 상황이 뜻대로 안 된다면

명상이나 이완 훈련 등을 통해 자기 마음을 통제하고,

자기를 분노케 하는 것으로부터 멀리하는 것이다.
이 게시물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