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평소 개진해왔던 '광주 5.18 문제 해법 3원칙'을 이 자리에서 천명한다. 우리 모두를 위한 현명한 제안인데, 

첫째가 36년 전 광주5.18은 숭고한 민주화항쟁이 맞으며, 광주-호남지역의 민주화 열망이 가장 높았음을 대한민국 모두가 인정하자는 것이다.
 
둘째, 그런 숭고한 민주화항쟁에 일부 국가전복 기도 등이 있었다는 의혹이 끊임없이 제기돼 왔다는 것도 인정해야 한다. 그럼 해법은 무엇인가? 

그걸 세 번째 원칙에 담았는데, 5.18의 진실을 광주지역 사람들이 먼저 솔선수범해서 밝히라는 점이다. 박지원처럼 타지역 사람들이 입을 열 경우 징역형을 때리려 하는 것은 하지하(下之下)의 술책일 뿐이다. 명심하길 바란다.






아래 사진은 광주사태 때 전사한 북한 특수군을 기리는 비석이다.   

























이 게시물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