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건강
  2. 생활
  3. 부동산/이민/세무
  4. 우리동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수 추천수 날짜
522 다이어트 정체기 극복 3단계 image
admin
898   2018-10-28
다이어트 정체기가 찾아왔다면 단백질 섭취, 항상성 극복, 식습관 점검 등 세 가지 방법으로 극복할 수 있다./사진=헬스조선DB성공적으로 다이어트를 이어가더라도 누구나 한 번은 ...  
521 다이어트 정체기 극복법 image
admin
930   2018-10-28
직장인 강모(37)씨는 넉 달간 식이조절과 운동을 통해 체중을 7㎏ 가까이 감량했다. 그러나 최근에는 체중계 눈금이 전혀 움직이지 않았다. 강씨는 "표준체중이 되려면 6㎏을 더 감...  
520 단식과 동시에 운동을 해야 체중이 더 잘 감소하고... image
admin
946   2018-10-28
단식과 동시에 운동을 해야 체중이 더 잘 감소하고, 대사증후군 관련 지표도 긍정적으로 변화한다./사진=헬스조선 DB체중 감량을 위해 '간헐적 단식'을 하는 사람들이 있다. 예를...  
519 콜라겐 보충제 먹으면, 피부·모발·관절에 도움될까? image
admin
1011   2018-09-14
콜라겐 보충제를 먹으면 피부 탄력을 돕고 손톱과 모발, 관절에도 도움이 된다는 광고가 많이 나오지만 별 효과가 없다는 것이 학자들의 의견이다.콜라겐 보충제가 피부와 손톱, 모발, 관절, 그리고 소화에도 도움이 된다는...  
518 걷기가 치매 예방에 최고 image
admin
927   2018-09-09
사망률 10% 감소시켜… 절반 떨어진 근력 · 심박수는 걷기로 보완해야 이제 완연한 가을이다. 천고마비의 계절이라는 흔하디흔한 말보다 간단히 ‘하늘은 높고 더없이 청명하다’로 가을을 반기자.가을을 알리는 신호는 이...  
517 족저근막염 통증 푸는 비법. movie
admin
962   2018-08-16
 
516 탄수화물·당 섭취 줄이는 다이어트법 각광 image
admin
986   2018-08-14
탄수화물, 설탕을 제한하는 다이어트법들이 최근 몇 년 사이 꾸준히 인기를 끌고 있다.■ 최근 유행하는 다이어트법들탄수화물 및 당 섭취를 줄이는 다이어트법이 관심을 꾸준히 모으고 있다. 올 5월 국제식품정보위원회(In...  
515 일사병·열사병의 차이점
admin
992   2018-08-07
식당을 운영하는 김인식씨(48)는 폭염이 기승을 부리던 지난 주 주방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졌다. 제때 구급차가 도착해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지만 아직 정상적인 생활이 불가능할 정도로 후유증에 시달리고 있다. 햇볕을 직...  
514 하시모토병, 갑상선 기능 저하로 항상 피곤하고 체중 증가 image
admin
1049   2018-08-07
갑상선의 모양. 갑상선 기능 저하증은 하시모토병이 주요 원인이다.흔한 질병은 아니지만 하시모토병은 자가면역 증상으로, 정확히 말하면 자가면역성 만성 갑상선염이다.갑상선 기능 저하증의 주요 원인이 되는 질환이다. 자가...  
513 폐경이 치매 유발하나 image
admin
893   2018-08-03
PET 스캔의 뇌영상 이미지. 오른쪽이 폐경 후 여성의 뇌이고, 왼쪽은 폐경 전 여성의 뇌다. 붉은 색은 신진대사 활동이 활발함을, 노랑과 녹색은 활동이 적은 것을 가리킨다. 녹색에서 푸른색은 활동이 적거나 아예 없...  
512 죽상동맥경화증이란 무엇인가 image
admin
918   2018-08-03
죽상동맥경화증은 심근경색, 뇌졸중, 말초동맥혈관질환, 만성신장질환 등을 야기한다.혈관은 대개 오래된 수도관에 비유된다. 수도관 파이프에 쓰레기, 진흙 등의 찌꺼기가 쌓이는 것처럼 동맥 혈관에 지방 침착물이 쌓여 막...  
511 콜레스테롤 수치 개선 도움되는 음식 image
admin
861   2018-08-03
심장건강을 지키기 위해 콜레스테롤을 적극적으로 관리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고려대 구로병원>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기 위해서는 식단이 매우 중요하다. 콜레스테롤 수치 개선은 심장 건강을 위해서는 필수적. 건강한 식단과...  
510 중년 뱃살 빼기 힘든 건
admin
1068   2018-06-04
멋진 몸매와 건강을 위해 뱃살을 빼려고 노력하지만 운동을 해도, 식사량을 줄여도 허리 둘레는 쉽게 줄지 않는다. 나이가 들면 더 그렇다. 왜일까?나이가 들면 젊을 때와 달리 뱃살이 유독 잘 찌고, 운동이나 식이조절을...  
509 위 보호하는 음식, 연근·흰살생선·양배추·검은콩 image
admin
1244   2018-04-22
위를 건강하게 하기 위해 연근·흰 살생선·양배추·검은콩을 먹는 것이 좋다./사진=헬스조선DB 우리나라는 세계에서 위암 발생률이 가장 높은 나라다. 매년 인구 10만명당 50~6...  
508 불 같은 성격일까, 분노조절장애일까… image
admin
1044   2018-04-22
화 너무 참는 성격도 고위험군 자주 과도하게 화를 낸다면 단순히 성격 탓이 아니라 간헐성 폭발장애라는 병일 수 있다./사진=헬스조선 DB최근 ...  
507 입 댔던 페트병 음료, 다음 날 또 마셔도 될까? image
admin
1106   2018-04-22
페트병 물에 입을 대고 마셨다면 물이 남아 있더라도 다음날까지 먹지 않는 게 안전하다./사진=헬스조선...  
506 "요즘 따라 어깨가 이상하네"… 병인지 아닌지, 자가진단법 image
admin
1146   2018-04-11
어깨 통증이 지속되면 자가진단법을 통해 질환 위험이 높은지 확인해보고, 질환이 의심되면 병원을 찾아 진단받는 게 안전하다./사진=​헬스조선 DB무거운 가방을 메거나 잘못된 자세...  
505 출렁이는 중년 뱃살, 자세만 바꿔도 쭉쭉 빠진다 image
admin
1105   2018-04-11
중년층은 뱃살을 빼기 위해 꾸준히 노력해야 한다./사진=헬스조선DB주부 박모(52) 씨는 거울에 비친 자신의 배를 보면 한숨이 절로 나온다. 젊었을 때는 한 끼만 굶어도 홀쭉해...  
504 중년 남성 골칫거리 '전립선 질환'… 4가지 예방법 image
admin
1031   2018-04-11
전립선 건강을 위해서는 두 시간에 한 번은 일어나 걷거나 스트레칭하는 등 하체 혈액순환이 잘되도록 해야 한다./사진...  
503 왜 나이 들수록 전립선 커질까? image
admin
1166   2018-03-30
정상적인 전립선은 20g(호두알 크기)이지만 나이가 들면 전립선이 커진다. 우리나라 남성의 전립선 평균 크기는 65세 이하 성인 22.5g, 66~70세 22.8g, 71~75세 26g, 76~80세 27.7g이다...